카테고리별 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
report

커뮤니티

  • 공지사항
  • 언론보도
  • 온라인상담
  • 시술후기
  • 자주하는질문
언론보도

[전문의에게 듣는다 ① ] 무치악인에게 희소식! ‘매직4’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원덴탈솔루션 작성일19-06-18 11:02 조회56회 댓글0건

본문

8f00e64784a97f76e5c7fa52fdf096dc_1560823
 

【건강다이제스트 | 원덴탈솔루션치과 서정우 원장(연세대치대 외래교수)】

 

“이가 없으면 잇몸으로 씹는다!”

흔히 하는 말이다. 그러나 이제부터는 그러지 않아도 될 것 같다. 이가 없으면 ‘매직(MAGIC)4’로 씹으면 되기 때문이다. 치과 치료의 대세로 떠오른 ‘이가 없을 때 매직(MAGIC)4 치료법’이란 어떤 것일까?​ 

 

8f00e64784a97f76e5c7fa52fdf096dc_1560823

 

사람은 나이 들거나 사고로 인해 치아를 하나둘씩 잃게 된다. 일부 노인은 치아를 거의 상실한다. 치아가 다 빠진 무치악(無齒顎)인은 씹는 힘이 없어서 음식 소화를 제대로 시키지 못한다. 이로 인해 체력과 면역력이 급격하게 떨어져 각종 질환에 취약해진다. 외모도 합죽이처럼 변해 더 늙어 보이고, 발음도 분명하지 않아 의사소통에 지장이 생긴다.

다행히 이 같은 문제점은 인공치아 식립으로 해소할 수 있다. 잘 알려진 인공치아는 임플란트다. 저작력 등의 기능성과 심미성에서 자연치아와 유사한 임플란트는 반영구적이다.

그러나 무치악인, 잇몸 뼈의 다량 손실, 전신질환자, 고혈압인, 심혈관 질환자는 임플란트 예후가 좋지 않을 수도 있다. 무치악은 다량의 뼈 이식, 8~10개의 임플란트 식립으로 인한 큰 수술에 대한 부담감과 회복탄력성 저하도 문제다.

임플란트가 보편화되기 전에 많이 사용한 틀니는 저렴하고, 시술에 따른 체력 한계가 거의 없는 장점이 있다. 하지만 장기간 사용 시 잇몸과 저작력 약화가 우려되고, 틀니 탈락과 잇몸 눌림으로 인한 통증 가능성도 있다. 이는 소화력 약화, 지속적인 치조골 흡수 등의 우려로 이어질 수 있다.

그런데 무치악 노인에게 각별한 희소식이 있다. 일명 ‘매직(MAGIC)4’다. 틀니와 임플란트의 장점을 살린 매직4는 무치악인에게 최소 임플란트를 심는 시술법이다. 위턱이나 아래턱에 최소 임플란트 4개만 심을 수 있으면 시술이 가능하다. 잇몸이 약해 8개 이상의 임플란트를 심을 수 없는 사람에게도 적용할 수 있는 장점이 있다.​

 

8f00e64784a97f76e5c7fa52fdf096dc_1560823

 

매직4는 디지털 기술 적용으로 고정성 틀니의 단점을 개선했다. 3D스캐너부터 디지털모델과 밀링 등 고유의 소프트웨어를 사용하여 획기적인 제품을 만드는 이 기법은 복잡한 전악 보철을 단순화했다. 매직4는 임플란트 4개를 식립해 고정시킨 뒤 바(BAR)를 부착하고, 그 위에 자르코니아 보철물을 고정시킨다.

따라서 틀니처럼 흔들리지 않고, 탈부착하는 번거로움에서 벗어날 수 있다. 저작 기능은 자연치의 80~90%로 틀니 저작력의 두 배에 이른다. 또 입천장의 이물감이 없고, 유지와 보수가 간편하다. 입천장을 덮지 않기 때문에 음식맛도 제대로 즐길 수 있다. 소화력이 촉진돼 체력과 면역력 향상 가능성이 높다. 특히 골 이식을 하지 않아도 되기에 수술 부담이 적다.

미국 USC치과대학을 중심으로 많은 연구가 진행된 매직4 시술의 가장 큰 관건은 숙련성이다. 미국에서는 많은 임상으로 고도로 숙련된 의사가 선택하는 기법이다.​

 

8f00e64784a97f76e5c7fa52fdf096dc_1560823

서정우 원장은 연세대치대 외래교수로 영등포 원덴탈솔루션치과 원장이다. 미국 USC치과대 교수로 재직하면서 미국 주류사회에서 15년 이상 진료했다.​

 

<저작권자 © 건강다이제스트 인터넷판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​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